마을미디어 네트워크 워크숍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시리즈 기사

 

진행 : 엄진희  (성북마을방송 와보숑)

기록 및 정리 : 하종민 (성북마을방송 와보숑)

 


[편집자 주] 지난 8월 30일 동작구 대방동 여성플라자에서는 서울 곳곳의 마을미디어 활동가들이 모여서 1박 2일 워크숍이 진행됐습니다. 첫째 날 메인프로그램으로는 <마을미디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라는 타이틀로 마을미디어 활동의 노하우를 나누는 시간으로 진행이 됐습니다. 각 테이블은 참여자, 운영, 퍼블릭액세스, 홍보, 라이브, 마을잡지, 지역이슈, 라디오기술 총 7개의 키워드를 가지고 진행이 됐습니다. 각 테이블의 주요내용을 정리한 기사를 공유할 예정입니다. 전체 기사 리스트는 아래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마을미디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발행 기사 리스트

     * 각 기사의 제목을 클릭하시면 해당 기사로 이동합니다.

  1. #참여자 <너 내 동료가 돼라! – 참여자 발굴 노하우>

: 오랜 경력의 단체를 통해 지속적인 참여 자원 발굴에 대한 노하우를 들어본다.

  1. #운영 <함께 활동하기 위한 약속 단체 운영규칙 만들기>

: 초기 단체 운영에서 필요한 단체 운영 규칙이 무엇일지 알아본다.

  1. #퍼블릭액세스 <tbs에 내가 나온다면~? – tbs X 마을미디어 협력 프로그램>

: TBS에서 진행되는 마을미디어 참여, 제작 프로그램에 대해 좀 더 활동가들에 알리고 활용 방안에 대해 같이 논의한다.

  1. #홍보 <마을미디어 홍보! 이렇게 한 번 해보세요 마을방송국 맞춤 홍보 전략>

: 일반 주민이 가장 어려워하는 방송국 홍보. 마을방송국 규모에 맞는 홍보에 관한 팁을 알아본다.

  1. #라이브 <대세는 라이브! – 라이브방송 AtoZ>

: 라이브방송 실습을 통해 누구나 손쉽게 마을 방송을 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본다.

  1. #마을잡지 <책등? 모조지? 120g? – 마을잡지 만들기>

: 맨땅에 헤딩으로 시작한 마을잡지 사례와 기본적인 잡지 만들기 기본에 대해 공유한다.

  1. #지역이슈 <미디어가 이슈를 찾아내는 방법 마을 이슈 취재하기>

: 신문, 잡지 내의 의미있는 취재 내용을 담아내는 방법을 공유한다.

  1. #라디오기술 <옥구슬 같은 내 목소리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라디오 장비 활용법>

: 핸드폰 녹음음질 높이기 등 실용적 녹음기술, 간편한 공개방송 노하우를 공유한다.


 

작년부터 성북구의 마을행사 혹은 마을미디어 행사에 오면 성북마을방송 와보숑에서 라이브방송을 하고 있는 경우를 자주 볼 수 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와보숑에서 진행했던 라이브방송 기술 시스템을 살펴보고, 궁금한 점을 물어보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세부적인 내용은 첨부한 자료와 함께 봐주시면 좀 더 도움이 될 것 같다.

 

20190830_네트워크워크숍_5_라이브_와보숑_편집본_자료

 

라이브방송1

 

라이브 방송을 위한 준비

  1. 캡처보드

라이브 방송을 하기 위해서는 우선 캡처보드가 있어야 한다. 캡처보드 구입시에는 보유하고 있는 카메라의 출력방식을 고려해야한다. 카메라 출력방식에는 HDMI 방식과 SDI 방식 두 가지가 있는데 HDMI까지만 지원하는 카메라가 있으므로 이런 경우 SDI용 캡처보드를 구매하면 안 된다. SDI는 HDMI에 비해 케이블을 길게 연결(10미터 이상)하여 사용해도 손실이 없고, 그보다 더 긴 거리도 중간에 증폭기를 연결하면 손실 없이 전송이 가능하다.

 

  1. 인터넷 환경

라이브 방송시 현장의 인터넷 업로드 속도, 내가 방송할 화질에 따른 비트레이트와 방송 시간으로 대략 필요한 모바일 데이터량(핫스팟 사용시) 등을 고려해서 해상도를 적절하게 조절하여 송출해야 한다. 공공기관 행사장에서 라이브방송을 할 경우 보안상 랜선 협조가 어려운 경우가 있었다. 이때는 핫스팟을 사용해야 된다고 생각하고 준비하는게 좋다. 또한 행사장은 오디오와 인터넷 동선 등 확인을 위해 사전 답사가 필수다.

 

  1. 라이브 방송 프로그램

라이브 방송 프로그램으로 가장 많이 사용하는 건 OBS 와 VMIX 가 있다. OBS는 무료이고 VMIX는 유료이다. VMIX는 360달러(옵션에 따라 가격 상이) 가량의 비용이 들며 한번 구입하면 평생 사용할 수 있다. OBS는 무료라는 장점이 있고 상대적으로 쉽게 사용할 수 있다. 하지만 장면별로 설정하여 내보내는 방식이라서(예를 들어, 장면1은 카메라A와 자막, 장면2는 카메라B와 오디오 식으로) 다양하게 연출하기는 힘들다. VMIX의 경우에는 카메라, 이미지, 오디오, 파워포인트 등을 인풋하여 개별 소스로 펼쳐 두고 필요에 따라 소스를 조합하여 방송하게 되므로 다양한 연출이 쉬운 장점이 있다. 또한 오버레이 기능과 멀티뷰 기능(뉴스 방송에서 앵커와 특파원의 대화와 같은 화면 구성), 크로마키 등의 기능이 있는 점이 장점이다. 유료 프로그램이라 튜토리얼이 잘 구성되어 있어서 영상을 보고 연습하기도 좋다. 특히 3개 이상의 채널을 동시에 송출할 수 있다는 점은 큰 장점이다. 예를 들어 유튜브와, 페이스북, 트위치 3가지 방송으로 동시 송출을 원한다면 OBS는 불가, VMIX는 가능하다. 단, OBS든 VMIX 등 프로그램이 구동되는 노트북(컴퓨터)의 사양이 나쁘다면 한계가 있다. 특히 내장 비디오카드가 아니라 비디오카드가 별도로 추가되어 있는 것이 좋다. 단 노트북의 사양에 따라 송출 방식이 2가지 혹은 3개까지 가능하다는 점을 참고해야 한다.

송출시 유튜브나 페이스 북에는 영구 스트리밍 키를 확인할 수 있는데, 이를 복사하여 라이브 방송할 때 저장해 놓으면 할 때 마다 스트리밍 키를 받는 것이 아니라 바로 자신의 계정으로 연결되어 방송할 수 있다. 그리고 라이브 방송 송출을 가능하게 해주는 캡처보드를 이용할 경우 노트북과 연결시 USB 포트 기준이 3.0용일 경우 꼭 3.0 포트에 연결해야 된다.

 

라이브방송2

 

아래는 라이브 방송과 관련한 일문일답을 정리한 내용이다.

 

라이브 방송 Q&A

Q. 마을미디어에서 라이브 방송을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A. 행사 촬영 후 편집해서 업로드까지 걸리는 시간을 고려해 볼 때 라이브방송이 시의성 측면에서 의미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

 

Q. 마을미디어에서 라이브 방송을 어떻게 활용하나?

A. 와보숑의 사례를 중심으로 말씀드리자면 우리는 주민자치 정책 관련 의정활동, 혹은 주민자치회 회의 등을 중심으로 라이브 방송을 활용하고 있다. 녹화방송은 편집이 가능하지만 실시간 방송은 지역의 이슈를 바로 전달할 수 있어서 활발히 활용하고 있다.

 

Q. 라이브 방송시 필요한 인력과 비용은 어느정도인가?

A. 필요한 인력으로는 카메라 2대 정도는 있어야 한다. (카메라 담당 각 1명 이상) 카메라 구성 PD 1명, VMIX 프로그램 및 오디오 오퍼레이션 인력 1명, 최소 4명 정도 팀으로 구성된다면 금상첨화다.

비용은 라이브 방송장비와 인건비가 주를 이루며 인건비의 경우 매번 재능기부로 참여하기 힘들어서 각 단체 혹은 중간조직과 협의 하여 비용을 책정해야 될 부분이라 생각한다.

 

Q. 스마트폰만으로 라이브방송이 가능한가?

A. 가능하다. 스마트폰에 라이브방송을 가능하게 해주는 프로그램 앱이 있다. 사용료는 1년 단위로 결제하면 한 달에 7,200원 꼴로 알고 있다. 현재 축제TV에서 주로 활용하는 시스템이 카메라, 캡처보드, 스마트폰 + ‘카메라파이’앱으로 진행하는 라이브 방송이다. 이 시스템으로 유튜브나 페이스북으로 송출 가능하다.

 

Q. 스마트폰과 VMIX 프로그램을 연결해서 라이브방송이 가능한가?

A. 불가능하다. 차라리 라이브 방송 송출에 가장 필요한 캡처보드(에버미디어)와 스마트폰(노트북 역할을 하게 됨) 그리고 카메라파이라는 라이브 앱(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고, 무료 사용이 가능하지만 광고와 기능제한 있음)을 연결하여 라이브 방송하는 것은 가능하다.

 

Q. VMIX 의 좋은 점?

A. 무료 프로그램은 대부분 장면이 미리 설정되어 있어 변경이 어렵다. 하지만 VMIX는 여러 소스를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다양한 배경화면과 멀티뷰 기능이 가능하다. 한꺼번에 라이브 방송 3개 송출도 가능하다. 단 이 때는 노트북 사양이 좋아야 한다.

 

Q. 카메라가 꼭 2대여야 하나?

A. 장비(노트북 사양과 캡처보드)만 허락한다면 그 이상도 가능하지만, 현재 가지고 있는 장비로는 2대까지 안정적으로 운영했다. 한 대도 가능하다.

 

Q. 라이브방송에 적합한 충분한 사양의 노트북을 구매하려면 가격에 부담이 많이 된다.

A. 그럴 경우 노트북 사양에 맞춰서 해상도를 낮추어 라이브방송을 하는 것을 권장한다. 그리고 VMIX 프로그램에 녹화 기능이 있어서 라이브 방송은 낮은 해상도로 하더라도 녹화시 HD급(화질이 좋은 영상)으로 녹화하여 나중에 편집에 활용할 수 있다.

 

Q. 라이브 방송을 활용해서 보이는 라디오도 제작 가능한가?

A. 당연히 가능하다. 다만 보이는 라디오 같이 오디오가 중요한 경우 오디오를 좋은 품질로 노트북에 인풋할 방법을 고민할 필요가 있다. 일반적으로 믹서에서 캐논잭으로 오디오 아웃풋을 잡을 수 있는 데 그렇게 잡아서 사용하는 게 좋고, 미니 믹서기(야마하, 2채널용)와 라인믹서기 등을 활용하는 방법도 있다. □